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RSS RSS 주소 복사
  • 나이가 들면 예전과 다르게 힘이 없거나 쉽게 피로하고, 조그만 움직임도 전보다 느려졌다고 느끼는 분들이 계실겁니다. 그저 나이가 들어 ‘기력이 없다.’ 생각하기 쉬운데요. 근감소증을 의심해 봐야합니다.  사람은 30대가 넘어가면서 매년 약 1% 정도 근육량이 줄어든다고 합니다. 이후 나이가 들어갈수록 소화력과 단백질 흡수력이 줄어들어 근육 생성에 문제를 일으키고 여기에 운동을 하지   [운영자 - 20.04.22 13:55:57]

  •  비임균성 요도염의 대표균주인 클라미디어는 어떻게 진단하나요? 클라미디어를 진단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입니다.  유전자 증폭법(중합연쇄법; PCR검사)은 클라미디어 세균이 가지고 있는 DNA를 이용하여 검사하는 방법입니다. 소변이나 요도 또는 질 분비물을 이용하며 매우 정확한 검사방법입니다.  임질균과 클라미디어균을 동시에 검사하는 것과 분비물에서 클라미디어 균을 배  [운영자 - 20.04.22 13:55:07]

  •  지난 칼럼에 이어 성결정, 염색체에 관한 두 번째 이야기입니다.  염색체는 세포 안에 있는 유전물질입니다.  DNA, RNA로 이루어져있는데 이중나선으로 이뤄진 DNA의 실타래 하나를 염색체라고 하고 인간에게는 염색체가 23쌍 46개가 존재합니다. 1번부터 22번까지 똑같은 염색체가 있고 나머지 두 개는 성염색체로 여자는 X가 두 개, 남성은 X, Y 이렇게 해서  [운영자 - 20.04.20 08:38:25]

  •  남녀노소 가릴것 없이 자기관리에 힘쓰고 자신에게 알맞은 화장품을 찾아 개선하고자 한다.  하지만 이를 가장 크게 방해하는 요소에는 피부색소질환인데, 한번 생긴 피부색소질환의 경우에는 자연적으로 사라지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초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평소 꼼꼼한 자외선 차단관리와 충분한비 타민섭취 등으로 예방 할 수 있지만, 이미 눈에 보이기 시작한   [운영자 - 20.04.20 08:37:46]

  • 더 해빙(The Having)

    이서윤 , 홍주연 지음 수오서재 세계적인 부자들이 성공 비결로 꼽았다는 ‘운’. 행운은 타고나는 것일까? 소수에게만 주어지는 것일까? 물려받은 재산도, 특출난 재능도 없는 사람도 부자가 될 수 있을까? 대기업 창업주와 주요 경영인, 대형 투자자가 절체절명의 순간 찾는 사람, 이서윤. 그들은 그녀에게 자문을 구한 뒤 일생일대의 기회를 잡는 인생의 퀀텀 점프를 이루어냈다. 일곱 살에 운명학에 입  [운영자 - 20.04.17 09:28:15]

  • 데일 카네기 인간관계론

    데일 카네기 지음 임상훈 옮김 현대지성 인간관계는 친구를 만들고 적을 만들지 않는 것에서 시작된다. 『데일 카네기 인간관계론』은 이런 인간관계의 핵심을 꿰뚫는다. ‘친구를 만들고, 사람을 설득하는 법’이라는 제목으로 1936년 처음 출간된 데일 카네기의 책은 80년 넘게 수많은 사람에게 영향을 끼쳐 왔다. 이후에 나온 모든 자기계발서들이 이 책의 영향을 받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세계적인  [운영자 - 20.04.17 09:27:39]

  •  ‘초콜릿을 많이 먹으면 정말 여드름이 나나요?’이 질문은 에스테틱 센터의 청소년기 아크네 케어 고객님뿐 아니라 20대 여성 고객님들의 주된 질문이다.  오늘은 이 질문에 대한 대답에 대해 알아보자. 결론부터 말하자면 맞기도 하고 틀리기도 하다. 초코릿과 여드름에 대한 문제는 아직도 의견이 분분하기도 한데 1969년 피부과의 유명 학술지에서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초콜릿은 여  [운영자 - 20.04.16 16:24:51]

  •  대부분의 아동은 만 6세 이후에는 성인과 같은 발음이 가능하다. 말이 늦은 아이는 발음을 정확하게 발음할 수 있는 연습기간이 짧기 때문에 조음(발음)장애가 오는 경우가 많다. 흔히 혀 짧은 소리라고 말하는 조음장애는 설소대가 짧은 경우 발생하는 문제로 ‘ㄹ’ 발음이 제대로 되지 않아 어리광을 부리는 것으로 생각하기 쉽다. 이러한 설소대단축증은‘ㄹ’ 발음이 유난히 안 되거나 혀를 입  [운영자 - 20.04.16 16:24:23]

  • 내 손에 잡은 것이 많아서 손이 아픕니다. 등에 짊어진 삶의 무게가 온 몸을 아프게 하고 매일 해결해야 하는 일 때문에 내 시간도 없이 살다가 평생 바쁘게 걸어 왔으니 다리도 아픕니다. 내가 힘들고 외로워질 때 내 얘길 조금만 들어준다면 어느 날 갑자기 세월의 한 복판에 덩그러니 혼자 있진 않겠죠. 큰 것도 아니고 아주 작은 한 마디 지친 나를 안아주면서 사랑한다 정말 사랑한다는 그 말을 해  [운영자 - 20.04.16 13:20:28]

  • 음식점에 들어온 여자아이와 어른의 행색이 너절하고 퀴퀴한 냄새가 나자 음식점 주인이 이렇게 말했다.  “미안하지만 지금은 음식을 팔 수가 없구나. 거긴 예약 손님들이 앉을 자리라서 말야“ “아저씨 빨리 먹고 갈께요. 오늘이 우리 아빠 생일이에요.“ 여자아이는 비에 젖어 눅눅해진 천원짜리 몇 장과 한 주먹의 동전을 꺼내 보이며 “빨리 먹고 갈께요“라고 말했다. 잠시 후 순대국 두 그릇  [운영자 - 20.04.16 13:19:0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