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RSS RSS 주소 복사
  • 페스트

    알베르 카뮈 지음  김화영 옮김 민음사 <이방인>에 이어 1947년에 <페스트>를 발표한 카뮈는 매우 지적이고 상징적인 문체가 특징이다. 전쟁 체험을 깊이 내면화하여 압축된 문체, 무감정의 서술로 독자의 당면 과제를 인식 시켜 주는 뛰어난 리얼리즘을 보여 준다. 이 작품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감성에 호소하기보다는 고도의 지적인 능력이 필요하다. 작품의 주제는 페스  [운영자 - 20.03.26 10:52:34]

  • 양준일 Maybe 너와 나의 암호말

    양준일, 아이스크림 지음 모비딕북스 〈양준일 MAYBE_ 너와 나의 암호말〉에는 챕터 구분도 순서도 없다. 짤막한 단어를 제목 삼은 90여 개의 토막글은 앞으로, 뒤로, 또는 아무 곳이나 펼쳐 읽어도 무방하다. 글의 주제는 크게 세 가지. 거듭되는 좌절과 실패에도 양준일을 단단하게 지탱해온 그의 생각과 가사에 담긴 의미 해석, 그리고 널리 알려지지 않은 양준일의 개인사와 가족 이야기다. 양준  [운영자 - 20.03.26 10:51:56]

  •  여성은 폐경 이후로 뼈가 약해지니까 조심해야한다는 이야기를 들어보신 적이 있으실 겁니다. 실제로 폐경기 이후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감소로 골밀도가 줄어들며, 그로인해 골다공증이나 퇴행성관절염 등의 질환이 생깁니다.  골밀도가 줄어드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우리 인체에서는 주기적으로 오래된 뼈는 흡수되며, 새로운 뼈가 만들어집니다. 매년 우리 몸의 약 10%정도의 골 조직  [운영자 - 20.03.25 08:48:41]

  •  소변을 잘 가리다가도 초등학교 저학년까지는 간혹 자다가 이불에 지도를 그리는 경우가 있으며 이런 실수가 너무 잦거나 소변을 가리는 나이인 5세가 넘어서도 소변을 가리지 못한다면 야뇨증으로 보고 치료해야 한다. 과거에는 야뇨증을 크면 저절로 나을 것으로 여겨 적극적 치료를 하지 않았지만 최근 야뇨증이 어린이의 성격 형성이나 정신적, 사회적 건강에 상당한 악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이 밝혀  [운영자 - 20.03.25 08:48:14]

  •  자궁 근종과 선근증은 근종의 종류에 따라 여러 가지로 나뉘는데 근종 치료로 하이푸 시술을 하고 난 뒤에 종류에 따라 치료과정이 다르게 나타납니다.  중요한 점은 내막을 얼마나 침범했느냐, 내막에 얼마나 들어와 있느냐가 관건입니다. 자궁 밖으로 자라나는 장막하근종 같은 경우에는 시술 후에 올수 있는 통증, 염증, 출혈 등이 있을 수 없는 종류입니다. 벽내 근종인 경우에도 벽  [운영자 - 20.03.23 08:46:51]

  •  여드름이라고 하면 청소년기에 발생하는 대표적인 피부 질환이라 생각한다. 2차 성징이 시작되면서 호르몬의 영향으로 인해 발생하는 과도한 피지의 분비가 원인이 되지만 최근에는 잘못된 식습관과 스트레스, 수면부족 등 다양한 환경적인 요인으로 인해 성인이 되어서도 여드름이 자주 발생한다. 그렇기 때문에 많은 이들이 여드름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한 여드름을 가볍게 생각하  [운영자 - 20.03.23 08:46:20]

  • 우리나라 사람들은 도박을 좋아하는 것 같다. 모여서 즐겨하는 고스톱은 국민 모두가 즐기는 스포츠가 되었다. 몇 년 전 일본에 갔을 때 일본 사람들이 도박을 생활화하고 있는 것에 매우 놀랐다. 내가 아는 일본 교포의 어머니는 직장도 그만두고 자전거를 타고 매일  빠찡고에 출근해 도박을 하는 것을 업으로 삼고 있었다. 빠찡고의 현란한 조명과 아름다운 음악, 구슬 떨어지는 소리가 고객의   [운영자 - 20.03.19 08:59:00]

  • <사례> 소비자는 3월 15일부터 6박 7일간 뉴질랜드 여행을 계획했다. 여행금액은 모두 완납한 상태인데 코로나19 감염 위험 때문에 취소하고 싶은데 취소가 가능한지, 또 입금한 금액 전액 환급이 가능한지 여행출발 15일전에 본 모임에 상담을 문의했다.  <처리> 상담 당시 외교통상부의 해외안전여행정보에 의하면 코로나19의 경우 중국·홍콩·마카오 지역만 여행금지  [운영자 - 20.03.19 08:58:35]

  • “코로나19 3월 1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브리핑” “지금부터 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 매일 오전 TV에서 이렇게 시작하는 보도를 듣는다. 또 하루 종일 흘러나오는 뉴스에 귀를 기울이다 보면 빠지지 않고 들어 있는 말이 있다. ‘브리핑’이다. “정부세종청사에서 정례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장관이 정부서울청사 브리핑룸에서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의 개학을 ···” “  [운영자 - 20.03.19 08:58:00]

  • 21세기는 지식을 넘어 감성이 우선인 시대로 ‘골드컬러 시대’라고 합니다. 일명 문화시대로 ‘한류문화’가 여기에 속합니다. 새로 시작한 드라마 무신에서는 고려무신정권시대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격구라는 격렬한 운동을 통해 노예 신분에서 벗어나려는 김준이라는 남자를 그리고 있습니다. 그에게 미리 격구에서 싸워 이겨 최종승자가 되고 신분상승을 이룬 양백이라는 선배가 한 말이 “공을 치지 말고 사람  [운영자 - 20.03.19 08:55:4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