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8월 16일 (음력 7월 16일)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9.08.16 08:41:36
  • 추천 : 0
  • 조회: 8

쥐띠

생기가 넘치는 하루이다. 목표대로 움직이면 발전하는 운이다. 48년생, 어려운 부탁은 딱 잘라서 거절하라. 60년생, 눈앞의 이익에 매달리지 말고 크게 보아라. 72년생, 가족이나 친구와 즐거운 시간을 마련해라. 84년생, 공부가 잘 되고 두뇌회전이 빠른 날이다

소띠
무리하게 나가는 것은 본분에 영향을 끼친다. 49년생, 마음을 다부지게 먹어야 한다. 만만한 것이 없다. 61년생, 숨기는 것이 있다면 떳떳하게 알려라. 73년생, 사교술을 최대한 발휘해야 한다. 자존심은 잠시 버려라. 85년생, 미래를 향한 희망이 넘치는 날이다.
호랑이 띠
작은 질병도 쉽게 보지 말아라. 나중에 큰 화가 될 수 있다. 50년생, 오늘 하루는 휴식이 최선이다. 62년생, 흔들리지 말고 차분하게 마음을 가져라. 74년생, 마음을 잘 다스려야 몸이 편하다. 86년생, 기다리는 인내심이 필요하다. 서두르면 모든 게 허사가 된다.
토끼띠
시야를 넓히고 새로운 것에 도전해라. , 남들이 안 하는 분야에 더 관심을 가질 것. 51년생, 투자는 신중하게 할 필요가 있다. 63년생, 결정한 일이 있으면 과감하게 밀고 나갈 것. 75년생, 미래를 위한 계획을 세워라. 87년생, 나간 금전보다 들어오는 것이 많다.
용띠
동분서주 바쁘게 움직이는 날이다. 52년생, 주변 사람들의 일로 뜻 밖의 근심이 생긴다. 64년생, 동료 간 화합에 힘을 쓰도록. 후일 도움이 된다. 76년생, 명분보다 실리에 신경을 쓸 필요가 있다. 88년생, 동요하지 말고 마음의 변화를 잘 다스려야 한다.
뱀띠
베푼 것만큼 대우를 받는다. 조금 부족해도 만족해라. 53년생, 서운한 일이 있어도 훌훌 털어 버려라. 65년생, 자기 생각을 분명하게 정리할 필요가 있다. 77년생, 이름이 사방으로 퍼져나간다. 하지만 실속은 없다. 89년생, 베풀지 않고 얻으려고만 하지 말라.
말띠
모든 상황은 유리하게 흐르니 밀고 나가라. 54년생, 실속 없다고 생각하는 일에는 관심도 갖지 말라. 66년생, 소송 중에 처했다면 승소하며 계약체결에 유리하다. 78년생, 과거지사를 논하는 사람이 있거든 무시해라. 90년생, 한꺼번에 큰 것을 노리면 낭패를 본다.
양띠
마음 태우지 마라. 생각보다 늦게 이루어진다. 43년생, 내 것이 아닌 재물에 마음 뺏기지 말고 마음을 비워라. 55년생, 작은 것이 쌓여 큰 것을 이루니 차근차근 성취하라. 67년생, 술집 가까이 가지 마라. 오늘은 금주하라. 79년생, 주변에 휩싸이지 말고 본분을 지켜라.
원숭이띠
옛 것을 지키고 새로운 일은 잠시 미루는 것이 좋다. 44년생, 남을 위하여 봉사하는 날이다. 얻는 것이 없다고 불만 갖지 마라. 56년생, 새로운 것을 너무 좋아하지 말 것. 68년생, 여행은 되도록 피하고 주변 정리에 힘써라. 80년생, 고생 끝에 즐거움이 오는 법이다.
닭띠
마음이 어지럽다. 차분하게 행동해라. 45년생, 소원이 원대한 탓일까? 좀더 치성을 드리는 것이 좋겠다. 57년생, 어려운 일이 있을 때는 자존심을 버리고 도움을 청하라. 69년생, 금전상으로 약간의 손실이 있겠다. 81년생, 자신의 뜻이 변함 없으면 능히 극복해 나갈 것이다.
개띠
타인에게 의존하면 원하는 것을 이룰 수 없다. 46년생, 잊은 것이 없는지 확인하고 나가라. 58년생, 작은 일에 주저 말고 목표달성에 전념해라. 70년생, 아랫사람의 잘못을 너그럽게 이해해 주어라. 82년생, 승부의 세계는 냉정하단 사실을 인지해라.
돼지띠
하던 일을 줄이면서 실리를 추구하고 지출을 줄여라. 47년생, 현재 처한 어려움을 경험에 따른 지혜로 극복해야 한다. 59년생, 마음의 상처를 잘 다스려라. 71년생, 결실과 영광의 날이 서서히 다가오고 있다. 83년생, 금전은 얻지만 건강은 잃을 수 있으니 유의해라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