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지역 소식] 코로나19로 인한 양육 공백, 아이돌봄서비스로 최소화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20.03.10 08:59:52
  • 추천 : 0
  • 조회: 264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개학시기가 연기됨에 따라 아이돌봄서비스 대상자와 이용요금의 정부 지원 비율을 확대된다. 

코로나19로 인한 양육 부담 가중 줄이기 공공 지원의 일환으로, 기존 이용자와 신규 이용자 모두에게 해당된다. 대상은 2일부터 27일까지 휴원·휴교·개학 연기 등으로 인해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가정이며 정부 지원 확대가 적용되는 시간은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다. 

서비스 이용요금 9,890원 가운데 정부 지원 비율을 기존 0~85%에서 40~90%까지 한시적으로 확대 지원함으로써 이용자 부담이 평균 37.6% 완화된다.

단 맞벌이, 한부모, 다자녀 등 양육 공백이 발생하는 가정이어야 하며 부모가 아이를 돌볼 수 있는 가정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특히 부모 모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나 자녀가 가족 돌봄이나 시설을 통한 긴급 보육을 받는 것이 불가능할 경우 음성 판정을 받은 자녀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원주시 백연순 여성가족과장은 “코로나19로 갑작스러운 돌봄 공백이 발생해 부모들의 양육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며, “서비스 제공 기관 및 아이돌보미와 긴밀한 협조를 통해 관련 현황을 수시로 모니터링하면서 전염병 감염 확산 방지와 안전한 돌봄 두 마리 토끼를 함께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의 737-2742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